top of page

[벤처스퀘어] 데이터메티카, AI바우처·데이터바우처 공급기업 동시 선정



인공지능(AI) 학습 데이터 전문 기업 데이터메티카 곡세홍 대표는 2024년 ‘AI바우처 지원사업’ 및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 기업으로 선정되어, 수요 기업을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2024 AI바우처 지원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AI 도입과 확산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벤처·중견기업에게 솔루션을 구매 및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건당 최대 2억원까지 바우처로 지원한다.


‘2024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수요기업에게 공급기업이 데이터 판매 및 가공 서비스를 제공하여, 비즈니스 혁신 및 신규 서비스 개발을 촉진하는 프로그램으로, 6천만원 상당의 바우처를 지원한다.


수요 기업을 위해 ㈜데이터메티카는 데이터 일반 가공과 AI 가공 모두 지원한다. 고품질 데이터를 기반으로 오토라벨링 솔루션 구축부터 데이터 가공 서비스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을 인정받아 두 지원 사업의 공급사로 선정된 점이 주목할만하다.


또한, ㈜데이터메티카는 이용 기간, 데이터 저장 용량 등에 따른 다양한 요금제 플랜을 제공하고 있으며, 보안 상의 이유로 자체 라벨링 툴을 사용하기 어려운 수요기업의 경우, ‘온프레미스 서버구축’ 서비스를 통해 기업의 민감 정보를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다.


㈜데이터메티카는 ▲SIEMENS ▲Basic.AI ▲DataBaker 등 50여개 이상의 고객사와 협업하며 갖춘 기술력과, 자체 개발한 오토라벨링 툴 Matica-Step, 5천명 이상의 전문 데이터 가공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수요기업에게 데이터라벨링 툴 임차는 물론이고 음성, 영상, 텍스트, 센서 등 다양한 데이터 가공 서비스를 제공한다.


AI·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관련 무료 컨설팅을 받고 싶을 경우, support@datamatica.kr 메일로 문의하면 전문 담당자가 1대 1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한다.


㈜데이터메티카 곡세홍 대표는 이번 선정에 대해 “본사가 가지고 있는 데이터 오토라벨링 솔루션및 데이터 가공 노하우를 통해 수요기업과 동반 성장의 기회를 얻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다양한 산업 도메인의 수요기업들의 편리한 데이터 구축과 디지털 전환(DX)이 활발히 이뤄질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Comments


bottom of page